태그 : 체르노빌의목소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4월 중순.

i. 하루하루 정신없이 지나가는 일과라든지, 오랜만에 날 보러 아주 멀리서 와 준 친구라든지, 그도 아니면 도르트문트를 떠나는 클롭 감독이라든지- 얼마든지 의식적으로 정신을 분산시킬 일들은 많다. 좋은 사람들 가운데서 양 볼이 당기도록 웃는 일들도 분명 있고, 좋아하는 날씨에 좋아하는 노래를 들으며, 이것이 진정한 행복이 아닐까하고 생각하기도 하고, 사...
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