태그 : 미장원에서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미장원에서.

i. 오랜만에 미장원에 갔다. 끝을 조금만 다듬으러 갔는데, 자르다 보니 꽤 짧아졌다.머리야 또 자랄 테고 어차피 다듬어야 하지만, 이번엔 좀 아까웠다. 그도 그럴 것이 자르기 전 머리가 (약간의 과장을 더해) 내 30년 인생 중에 가장 마음에 들었던 머리였기 때문이다. 재밌는 건 마음에 쏙든 이 머리가 내가 딱히 의도했던 건 아니었다. 머리를 파마한 ...
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