태그 : 김영하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무사한 나날들.

i. 그저 모두 무사하길 의식적으로 바라는 나날들이다. ii. ... 행복에 대한 추억은 별것 없다. 다만 나날들이 무사하기를 빌었다. 무사한 날들이 쌓여서 행복이 되든지 불행이 되든지, 그저 하루하루가 별 탈 없기를 바랐다. 순하게 세월이 흘러서 또 그렇게 순하게 세월이 끝나기를 바랐다.죽을 생각을 하면 아직은 두렵다. 죽으면 우리들의 사랑이나 열정이...
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