Where is home? rambling.


i.



... one curiosity of being a foreigner everywhere is that one finds oneself discerning Edens where the locals see only purgatory. - Pico Iyer


ii. 의식적으로 떠올리지 않으려는 것들이 늘어나고 있다. 일종의 defense/coping mechanism.. 사실 별 방도가 없지 않은가.


iii. 생뚱맞은 가을나무/하늘 앓이. 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